태그 : 츠보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츠보미의 키모치 152화. 미용실에서 직업이 뭐냐는 질문을 받을때

つぼみのきもち늦잠자고 미용실저는 스트레스 발산의 방법중 하나로 미용실을 찾습니다. 최소 월1회 앞머리를 자르지 않으면 눈이 가려져 촬영에 지장이 생기기 때문. 그게 아니라도 따가워서 짜증납니다. 긴머리라 정기적으로 트리트먼트가 필요한데 의자에 오래앉아있는걸 잘 못하기에 이건 2,3개월에 한번씩 관리해줍니다. 애시당초 미용에 큰 관심이 있는 편은 아니지만...

츠보미의 키모치 146화. 나의 아르바이트 편력.(커피 레이디, 아동복 매장 점원)

つぼみのきもち양키친구의 꼬드김에 넘어가인생 첫 아르바이트는 고등학교 2학년때였습니다. 다니던 여고가 체질에 안맞아 중퇴하고, 방송통신고등학교로 바꾼후 한가하게 지낼때였습니다. 소꿉친구였던 여자친구가 훌륭한 양키녀로 성장해 우연히 연락해왔습니다. "너 학교 안간다면서?" 시골이라 이런 정보는 금방 퍼집니다. "맞아, 학교 안가." "그럼 나 대신 알바 뛰...

츠보미의 키모치 144화. 나의 생리 사정. 생리할때 야동 촬영하는 방법

つぼみのきもち남배우에게 부탁하기도지금 저는 한달에 2번만 av를 찍는데, 어째선지 촬영일과 생리일이 겹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여배우에 따라 생리기간중에 쉬는 사람도 있는데, 저는 그냥 촬영합니다. 해면 스펀지를 물에 적셔 잘 짠 다음 질에 넣습니다. 이렇게 하면 한동안 출혈을 막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피스톤이 너무 격렬하거나, 출혈이 많은날에는 그렇게...

츠보미의 키모치 143화. 데뷔 15주년을 맞이했습니다!

つぼみのきもち5년후의 나는!?2021년 4월19일, 제가 AV에 출연한지 딱 15년이 되는 날입니다. 데뷔했을때는 설마 이렇게까지 오래 여배우 활동을 하게 될지 상상도 못했습니다. 처음엔 경험삼아 한작품만 출연하고 그만둘 생각었는데, 지금에 와선 대체 무슨 경험을 하자고 그런 생각을 했는지 기억도 안납니다. 아무튼 그때 저는 미래에 대해 아무런 생각도 ...

츠보미의 키모치 142화. 불꽃같은 싸대기 애드립. SM플레이는 너무 어렵다!!

つぼみのきもち나도 모르게 튀어나오는 말.사디스트냐, 마조히스트냐라고 물어보면 저는 살짝 마조인 부류에 들어갑니다. 허락 받지 못한 봉사는 왠지 마음이 불편하고, 애시당초 저는 허락 받는 행위를 좋아합니다. 그래서인지 하면 안되는 행위, 금기에도 매력을 느끼죠. 이성으로는 안된다는걸 알면서도 강한 요청에 못 이겨 몸을 허락해버리는 시츄에이션이 꼴립니다. ...

츠보미의 키모치 140화. 이사 완료! 지금 내가 가장 갖고싶은 것은?

つぼみのきもち새집 창고사정.2월부터 부산스러웠던 이사가 끝나고, 지금은 실내 배치만 남았습니다. 이사하기 전부터 검소하게 살았기에 제 물건은 그리많지 않습니다만, 수납장이 없다는 이유로 새집에서 방 하나를 창고로 사용했습니다. 그래서 그 방은 수많은 물건들이 계속 쌓여만 갑니다. 그야말로 냄새나는 돼지 우리 상태. 사실상 창고로 여겼기에에 물건이 어질러...

츠보미의 키모치 138화. VR야동 촬영은 힘들다!

つぼみのきもち거의 노컷작년부터 vr야동 촬영이 많아졌습니다. 처음부터 vr촬영은 매우 힘들거라는 인상이 있었습니다. 촬영현장에 가면 스탭분들이 "vr찍어 본 적 있어? 오늘은 많이 힘들거야! 분명 밤까지 걸릴걸."이라며 아침부터 겁을 주곤 했죠. 그래서 vr촬영을 한다고하면 겁부터 먹는 경우가 다수였습니다. vr은 특성상 장면별 편집이 불가능하기에 촬영...

츠보미의 키모치 135화. 그랜드 피아노를 샀습니다!

つぼみのきもち꿈은 크게지난달, 인생에서 처음으로 가장 비싼 물건을 샀습니다. 계기는 이사였습니다. 작년말부터 사생활로 바빴고, 부득이한 사태도 잦아 새로운 집을 찾게 됐습니다. 이유가 어떻든, 이사는 설렙니다. 기왕이면 취미인 피아노를 마음껏 연주할 수 있는 방음실이 있었으면 하고 생각했습니다. 이래저래 수소문하다 드디어 발견한 완벽방음 맨션. 어릴적에...

츠보미의 키모치 133화. 발렌타인 초콜릿과는 인연이 없는 나

つぼみのきもち무연 초코매년 2월에 이벤트가 있으면 팬 여러분들께 과자를 만들어 드렸습니다. 발렌타인 선물이죠. 쿠키, 컵케익, 마들렌 같은걸 만들었습니다. 이 시기가 되면 재료가게에 가서 뭘 만들까 고민하며 서성거립니다. 대량으로 만들어 랩핑하기 때문에 이벤트 전날까지 매일 밤샘작업을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분은 한껏 들뜹니다. "빨리 주고 싶다~...

츠보미의 키모치 130화. 이상적인 히메하지메

つぼみのきもち한해의 마지막은 몬스터 헌터벌써 10년도 넘은 일입니다. 12월31일, 하츠모우데(새해 첫참배)의 예정도 없고 친정에 돌아가지도 않았던 저는 혼자 집에 틀어박혀 있었습니다. 당시 psp로 나온 몬스터 헌터라는 게임에 푹빠져있었던 저는 한해가 가는 멋진 행사도 잊고 정월휴가내내 계속 몬헌을 했었습니다. 저는 커뮤장이라 온라인게임에서도 똑같습니...
1 2 3 4 5 6 7 8 9 10

Google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