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글루스

마풍이 분다

검색페이지 이동

사이드 메뉴

이글루스 블로그 정보

AV남배우 칼럼 113화(최종화). 내가 제일 추천하는 여배우, 감독을 소개합니다

앱으로 보기

본문 폰트 사이즈 조절

이글루스 블로그 컨텐츠







컴퓨터 소노다





av남배우 칼럼 최종화는 제가 제일 좋아하는 여배우, 감독을 소개!
제가 제일 추천하는 여배우는 마츠모토 이치카(松本いちか). 로리계 외모지만 에로 만점! 슬렌더인데 허리가 많이 섹시합니다! 외모도 외모지만 그녀의 가장 큰 매력은 머리가 좋다는 것! 모 촬영에서 "억지로 능욕 당하는 시츄에이션, 저항하는 의지를 보이면서도 쾌감을 느끼는 연기를 원한다"라고 감독이 발언. 흔한 내용이지만 이게 꽤 어렵습니다. 드라마신은 여러번 찍고 편집하면 되는데 섹스신은 그렇지 않죠. 그래서 때로는 카메라의 사각에서 여배우의 손을 당겨 저항하는 모습을 취해달라고 유도하거나, 여배우의 발을 당겨 좀 더 도망치라는 식으로 지시를 내리기도 합니다. 하지만 그녀는 달랐습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제대로 된 분위기가 흘러넘칩니다. 눈빛에 저항하려는 의지가 담겨있고, 남배우의 애무에 맟춰 쾌감에 저항하는 것처럼 베개를 꽉 쥡니다! 그녀의 에로신에 빨려들어갔습니다!




이랬던 그녀지만 둘만의 하메토리 촬영에선 일변! 부끄러움을 잘 타기 때문에 쾌감을 느끼면 카메라를 쳐다보지 않으려고 하는 순진무구함. 촬영이 진행될수록 그녀의 에로함이 가속되어갔습니다. 사생활에서 섹스경험은 적고, 극히 평범한 섹스만 해왔다는 그녀. av촬영에서 처음 경험하는게 많아 저와의 촬영때 전기마사지로 애무받으며 삽입당하자 완전히 뿅갔습니다ㅋㅋ 끝내는 스스로 전기 마사지기를 잡고 놓지 않더군요(웃음) 촬영후 물어보자 "제가 그렇게 했었나요? 너무 기분 좋아서 기억 안나요(부끄럼)"라고. 여러가지 섹스를 경험하면서 점점 진화하는 그녀. 제가 제일 추천하는 여배우입니다.











제가 제일 추천하는 감독은 사모아리(さもあり) 감독입니다. 그는 여성주도애무, 마조남, 유두애무에 강한 집착을 갖고 있습니다. 그래서 용의 발톱, 팬티너머애무라는 신기술도 개발했죠. (용의발톱:손가락3개로 남배우의 유두를 애무, 팬티애무:팬티 입은채로 자지애무). 감독 자신도 유두자위를 좋아해, 매일 빼먹지 않고 하고 있으며 유두자극만으로 사정하는 에로 철인입니다. 하지만 그가 만드는 영상은 쿨하고 멋집니다! 뮤직 비디오 같은 퀄리티, 광기 넘치는 대본이라는 독창성! 촬영세트에 대한 집착도 대단합니다. 보통은 회사가 준비해놓은 세트, 비품을 조합해 사용하는데, 사모아리 감독은 직접 목재, 재료를 구입해 자신이 원하는 세트를 제작합니다. 마치 영화촬영처럼 야동 찍는 감독입니다. 예전에 제가 출연한 작품에서도 여배우를 매달기위한 감옥이 없어, 감독이 1주일 넘게 걸려 직접 세트를 만들었습니다. 그런 감독의 고집이 곳곳에 보이는 작품. 절대로 한눈 팔수가 없습니다. 지금까지 워프 엔터테인먼트 전속 감독이었는데 지난 5월에 졸업해 프리감독으로 전향. 지금부터 각종 제작사에서 어떤 사모아리 월드를 보여줄지 기대됩니다. 지금까지 약2년에 걸쳐 시라타마 단고, 사메지마 켄스케씨와 함께 셋이서 써왔던 칼럼을 읽어주신 여러분. 정말 감사합니다. 야동 남배우 칼럼은 끝나지만 야동은 영원불멸입니다!











포스트 공유하기

썸네일
각시수련님의 글 구독하기
덧글 3 관련글(트랙백) 0
신고
맨 위로
앱으로 보기 배너 닫기

공유하기

주소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수있습니다.

http://waterlotus.egloos.com/m/3597303
닫기

팝업

모바일기기에서만 이용이 가능합니다.
운영체제가 안드로이드, ios인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해주세요.

덧글 삭제

정말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신고하기

밸리 운영정책에 맞지 않는 글은 고객센터로
보내주세요.

신고사유


신고사유와 맞지 않을 경우 처리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 위반/명예훼손 등은 고객센터를 통해 권리침해
신고해주세요.
고객센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