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동 전문가가 뽑은 2021년에 빛날 신인 av여배우 9명 AV 남배우 칼럼






주간 플레이보이 2020년 44호



2020년은 av업계의 루키가 쏟아진 대풍년 해.
야동전문가 9명이 내년에 더 큰 활약이 기대될 신인 여배우들을 소개한다.











거유 평론가 모리 테츠야씨가 꼽은 여배우는 아스카 아카(有栖花あか).



"쿨뷰티한 외모에 만화를 찢고 나온듯한 몸매. 2020년 하반기에 엄청난 가슴의 신인 여배우가 등장했습니다. 105cm J컵! 저렇게 큰 가슴인데 부드러우면서 동시에 모양도 예쁩니다. 유두와 유륜의 밸런스도 멋지죠! 게다가 여자 아나운서에 필적하는 외모! 거유빠 사이에선 벌써 그녀가 레이와의 괴물로 불리고 있습니다. 더 놀랐던건 기승위에서 몸을 상하로 움직이는데, 가슴은 좌우로 흔들립니다ㅋㅋㅋ 규격외의 가슴은 물리법칙도 무시하는건가요(웃음). 부디 직접 눈으로 확인해보시길."













fanza뉴스 부편집장 사쿠라이 헤이하치로씨가 뽑은 여배우는 이시하라 노조미(石原希望).


"사투리가 조금 남아있는 기적의 미소녀. fanza 매상 랭킹에서 항상 상위를 차지하며, 사드마조 공수 모두 완벽한 그녀. 아마도 올해 가장 많은 매상을 기록한 신인여배우일겁니다. 끝을 알수 없는 명랑한 캐릭터. 보기좋게 육덕진 f컵 몸매. 평소 모습도 엄청나게 꼴리고, 무엇보다 연기력이 발군! 명배우는 눈으로 연기한다고 하는데, 그녀는 아랫입술로 모든 감정을 표현합니다. 햝고, 내밀고, 깨물고. 예를 들면 남친의 부친과 배덕감 넘치는 사랑에 빠지는 작품에서 그녀는 감정의 변화를 세세하게 표현해냅니다. 이런 연기가 더해지기 때문에 더 꼴립니다."












배우이자 av소물리에 시부에 죠지씨가 꼽은 배우는 아마네 카논(天然かのん).



"아키타현 출신의 20살 미녀. 남심을 흔드는 걸리한 외모와 달리 알맹이는 못생긴 남자만 좋아하는 변태 몬스터(칭찬)! 사생활 느낌이 넘치는 SNS도 필견! 얼마 전에는 벗어놓은 속옷 옆에서 알몸으로 자는 사진을 업로드하기도. 배에는 하얀 액체가! 사후가 느껴지는 리얼한 에로함이 최고! 제가 가장 추천하는 아마네 카논짱의 작품은 데뷔작입니다. 얼핏 보기엔 얌전한것 같은 여성이 남배우을 리드하면서 혼까지 쏙빼놓는 모습은 충격! 남배우의 젖꼭지를 빨아주면서 대딸! 이어 남배우를 네발로 엎드리게 만들어놓고 대딸! 역전의 남배우도 그녀 앞에선 속절 없었습니다"









야동을 너무 좋아하는 개그맨 리볼버 헤드가 꼽은 여배우는 문신과 유두피어스로 화제인 우라라카 우라라(うららか麗).



"신인배우라고 느껴지지 않을 정도의 혼모노 S계 여왕님입니다. 성욕절정기에 데뷔한 그녀. 마치 일본프로야구선수가 메이저 리그에 도전하는것과 같은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녀는 가차없이 마구 괴롭히는 계열이 아니라 나긋나긋한 미소를 지으며 마조남의 반응을 즐기는 상냥한 여왕님이라 더 좋습니다. 그녀의 필살기는 펠라치오. 특히 엄청난 구압에서 뿜어져 나오는 진공페라는 화면 너머로도 최상급의 쾌감이 전해져 옵니다. 여왕님의 미소를 바라보며 괴롭힘 당하고 싶은 마조남에게 강추하는 여배우입니다!"











인기 AV남배우 사메지마 켄스케씨가 추천하는 여배우는 성욕괴물 히로세 리오나(広瀬りおな).



"모델, 레이싱 모델, 그라비아를 거쳐 AV여배우로 데뷔! 투명한 하얀 피부에 눈가의 점이 인상적인 미인. 하지만 일보다 섹스를 좋아해 av여배우가 된 그녀. 키스만으로도 질퍽하게 젖고, 페라하면서 제 다리에 클리토리스를 비비는 변태스러움에 놀랐습니다! 기승위때 허리 흔드는 것도 와일드 합니다. 수없이 절규하며 절정을 맞이하는 그녀. 그녀의 하루 최고 섹스기록은 무려 14회. 항상 전력투구의 섹스를 즐기는 리오나짱. 섹스후 한동안 침대에서 일어나지 못하는 그녀를 보면 얼마나 진지하게 섹스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성인용품샵 명물점장 죠이군이 추천하는 배우는 오노 릿카(小野六花).



"탑아이돌에게도 꿀리지 않는 외모에 투명감 넘치는 미소녀. 이렇게 예쁜데도 친밀감이 느껴지는 그녀. 지금까지 5작품을 발매했는데, 애무할때도 애무받을때도 존댓말을 사용하기에 호감도가 상승! 좌우지간 이런 여성이 섹스하는 모습을 볼 수 있어 너무나도 고맙습니다! 모양 예쁜 C컵에 관리가 잘 된 보지털까지 굿굿! 데뷔작에서 기승위하며 경험이 부족해 어떻게 움직여야할지 모르겠다고 쑥쓰럽게 웃었던 그녀. 너무나 귀여워 모에사 할 뻔 했습니다.(웃음) 2번째 작품에서 남배우에게 진지하게 움직이는 방법을 물어보는 등 그녀의 성실함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됐습니다."











야동을 너무 좋아하는 방송작가 빈조코 메가네씨가 추천하는 여배우는 타나카 네네(田中ねね).



"매혹적인 육덕몸매, 특히 G컵의 가슴과 커다란 유륜은 그야말로 황금비율! 가슴이 흔들리는 후배위를 제일 추천합니다. 그녀는 엉덩이의 육감도 대단해, 가슴, 엉덩이 모두를 즐길 수 있습니다. 작품에서는 발군의 안정감을 발휘하며, 데뷔 1년차부터 양작을 양산해내고 있는 안타제조기. 대개의 작품에선 수수한 여성을 많이 연기하는데, sns로 사생활을 살펴보면 실로 명랑하고 활기찬 여성. 그런 의미에서 앞으로의 활약이 더 기대됩니다. 앞으로는 역헌팅물, 동정물 등 일반인을 마구 공략하는 치녀 플레이를 보고 싶네요!"











유명 야동 블로거 헬스사무라이씨가 꼽은 여배우는 마츠오카 스즈(松岡すず).



"상사에 근무했었던 24살 미녀 회사원. 고학력, 다국어, 재색을 겸비한 그녀는 평소엔 차분하고 온화한 여성. 그런데 섹스가 시작되면 스스로 마구 허리를 흔들어 대는 음란녀. 데뷔작인데도 남배우의 정액을 아무렇지 않게 먹었습니다. 일반적인 신인여배우와는 달라 깜짝 놀랐습니다. 선천적 음란녀라는 홍보문구에 지지 않는 그녀는 데뷔작부터 롤링페라, 스파이더 기승위 등 수많은 기술을 선보인 섹스우등생. 9월 발매되는 신작에선 그 유명한 요시무라 타쿠씨를 상대로 애널, 얼굴, 유두, 겨드랑이까지 서로 햝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엄청난 핥기배틀에 대흥분! 그녀가 어떻게 진화할지, 앞으로의 활약이 너무 기대됩니다."











마지막은 av라이터 혼마츠 히사오씨가 추천하는 여배우는 아오이 이부키(葵いぶき).



"슬렌더인데 88cm G컵의 거유. 순박한 외모의 현역 여대생. 하지만 섹스가 시작되면 메스가오로 돌변합니다. 올해 발매된 데뷔작은 fanza 마이리스트 등록수 1위를 기록한 황금 루키입니다. 아오이 이부키짱을 포함해 2021년에는 이 9명의 신인여배우에 주목해보시길 바랍니다."













덧글

  • 각시수련 2020/10/21 04:27 # 답글

    거유 평론가는 뭐냐ㅋㅋㅋ
    사스가 성진국.
    방송작가, 개그맨이 야동배우 추천합니다ㅋㅋ
    조선에서 방송작가, 개그맨이 주간지에 야동배우 추천글 쓰면 돌맞고 밥줄 끊김.
  • ㅇㅇ 2020/10/22 01:58 # 삭제 답글

    우라라카 표지사기 심합니다. 낚이지 마세요....
  • Megane 2020/10/22 09:18 # 답글

    방송작가 빈조코 메가네라니......ㅇ>-<
  • ㅇㅇ043 2020/10/24 22:36 # 삭제 답글

    타카네 네네 쌉인정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