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3회 자위 이야기는 타인과 친해질 수 있는 중요한 수단 AV 남배우 칼럼








시미켄




자위는 그 사람을 나타내는 거울이다. 자위의 딸감과 방식으로 그 사람의 내면과 성격을 알 수 있습니다. 저는 처음으로 같이 알하게 되는 감독에겐 반드시 "어떤 장면으로 자위하나요?"라고 묻습니다. 페라신인지 엉덩이가 흔들리는 장면인지. 그 대답에 따라 감독이 좋아하는 체위를 많이 담으려고 노력할 때도 있습니다.



며칠 전. 다른 업종의 식사회에 참가하게 됐을 때, 왼손에만 빨간 매니큐어를 칠한 남성이... "어째서 왼손에만 매니큐어를?"라고 물었는데, 그분은 부끄러워하며 "평소엔 오른손으로 자위를 하는데 가끔은 왼손으로 하면 다른 사람 손 같이 느껴져 흥분됩니다. 거기에 박차를 가해 매니큐어까지 칠했죠"라고 답했다. 모두가 웃었다.



그때부터 밤을 새워 "자위일야야화"가 시작되었다. 정장을 입은 멀쩡해보이는 사람이 "저는 만화카페에 가서, 옆방 여자애가 내는 소리를 들으며 자위합니다" 라고 말하자, 어느 여성은 "신음소리가 너무 커, 옆짚과 트러블이 생겨 자주 이사다닙니다"라며 고민을 밝혔고. 또 다른 여성은 "초등학생 때 연필로 자위하다 팬티에 구멍이 뚫렸다. 다음날 건조대에 있는 세탁물을 봤는데 엄마 팬티에도 같은 곳에 구멍이 뚫려있어 왠지 안심했다" 라는 에로훈훈한 이야기도 들려줬다. 정신 차려보니 모두가 친해져, 굉장한 동료감이 느껴졌습니다. 자위 이야기는 다른 사람과 친해질 수 있는 중요한 수단일지도 모르겠네요. 이건 비지니스에서도 도움이 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며칠전, 사토미 유리아와 함께 자위를 테마로 한 토크쇼에 출연하게 됐다. 초6때 이미 난교를 경험한 유리아짱은 윗몸일으키기 40번 정도로 절정을 맞이하는 "코어가즘"의 체득자이기도 하다. 코어가즘이란 성기를 만지지도 않고, 운동 중에 절정하는 것. 나는 모 짐에서 스쿼트로 자신을 점점 힘들게 하던 빌더가 탈의실에서 발기한 모습을 본 적이 있다. "스쿼트로 발기 한건가요?"라고 물었는데, "그런 변태가 어디 있어요!!!"라며 화를 내더라. (지금 눈 앞에 있잖아!!). 또 어떤 프로레슬러는 "장딴지를 계속 단련하면 사정과 비슷한 감각을 얻을수있다"라고 강하게 추천해주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카프레이즈를 600번 했는데, 반쯤 발기 됐습니다. 하지만 지팡이가 없으면 걸을 수 없을 상태가 되서 포기. 저는 코어가슴에 도달하긴 아직인 것 같네요.




av업계에는 너무 자위를 많이 한 나머지 페니스가 오른쪽으로 크게 휘어진 즙배우가 있습니다. 그는 성행위로는 절정에 이를 수 없는 질내사정장애자. 사실 질내사정장애의 대부분은 자기암시에 의한 것입니다. 강한 자위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바람에 "섹스로는 쌀 수 없어"라고 스스로 불안을 품게 되는거죠. 결국 그런 말에 이끌려 질내사정장애에 빠지게 되는겁니다. 사정은 뇌가 결정합니다. 뇌가 흥분하면 사정합니다. 자지가 흥분하는게 아닙니다. 개선방법으로는 자위와 섹스는 별개라는 의식을 갖고, 자위는 혼자 즐기는 것, 섹스는 상대방과 함께 즐기는 것이라고 명확하게 구분하는 것. 쓸데없는 생각은 버리고 눈앞의 상대에 흥분해주십시오. 금욕해보는 것도 또 다른 방법입니다. 그럼, 오늘밤도 렛츠 오나니!!






사토미 유리아짱은 이벤트 시작전부터 쎈 술을 맥주잔으로 마십니다.
저에 대한 인상은 "금방 69하려고 하는 사람"이라고 하네요. (시미켄)



SHKD-734
빼앗긴 아내 사토미 유리아
奪われた妻 里美ゆりあ




이번화도 어메이징하네 ㅋㅋㅋ 자위는 그사람을 비추는 거울. 딸깜 방식만 봐도 내면을 알수있다 ㅋㅋㅋ

사토미 유리아가 초6때 난교를 경험했다고????
도대체 상대가 누구냐 ㅋㅋㅋ 너무 놀랍다. 엘리트 돋네. 코어가슴까지.
간만에 사토미 유리아 땡긴다.








덧글

  • ㅇㅇ 2017/04/10 15:53 # 삭제 답글

    연필구멍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세상엨ㅋㅋㅋㅋㅋ
  • 각시수련 2017/04/10 15:56 #

    유전 클라스 ㅋㅋㅋ
  • 242432 2017/04/10 16:08 # 삭제 답글

    자위를 너무많이해도 성기주변근육부분에 꽤많은 무리가갑니다...
    하루 최대 2번정도가 적당하네요...
  • Fedaykin 2017/04/10 16:15 # 답글

    역시 일본은 대단해...
    아니 저 업계 이야기니까 저정도지 일본도 일반인들 사이에서 저런 대화를 하는건 아니겠죠??
  • 재미있긴 2017/04/12 20:00 # 삭제 답글

    하네요. 못 들어본 이야기 이고 술자리에서도 쉽게 나올 이야긴 아니니..
    오히려 성행위에 대한 이야기가 많은데.
  • 스매쉬 2017/04/18 18:36 # 답글

    님 여자세요???
  • dd 2017/04/19 10:08 # 삭제 답글

    신기하네요~ 주변에 마음놓고 그런 이야기를 할 상대가....없네요ㅠ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