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세계의 구석에서 너의 이름은 신 고질라 도서




이 세계의 구석에 너의 이름은 신고질라


ㅋㅋㅋㅋㅋㅋㅋ


제가 재밌게 본 영화 3개가 모티프.
"일본을 다시 세계중심에서 빛나는 국가로 만들겠다"라는 아베씨의 말에 위화감을 느꼈습니다. (요시다씨)



요시다 테루미
프리 아나운서. 1951년생
2004년부터 시작한 유화는 2006년이후 매년 三軌展에 입선할 정도의 실력이 되었다.




Weekly Playboy 2017-08


요시다 테루미가 "신(조) 고질라"를 그린 이유


"어째서 아베를 그리냐고요? 권력자이기 때문입니다. 저는 자민당 정권뿐만 아니라 민주당 정권때도 풍자화를 그렸습니다. 이에 대해 불만을 토로하는 사람이 있다는건, 일본에서 풍자정신이 사라지고 있다는 징조 같네요."


자신이 그린 유화를 손에 들고 그렇게 말하는 사람은, 프리 아나운서인 요시다 테루미씨.
요시다씨는 2007년부터 회사를 풍자하는 NEW유화를 자신의 홈페이지에 공개해왔다.
그런데 최신작을 둘러싸고 찬반양론이 일고 있다.

"트위터만해도 약26만명이 그림을 봐주셨습니다. 좋다가 약1100, 비판적인 반응이 약200.
저작권은 괜찮냐고 물어봅니다만, 영화 책임자가 직접 연락해온다면 성실히 대응하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100장이상의 풍자화를 그려온 요시다씨. 아베총리의 등장횟수가 1할을 넘는다.

"어쩌면 아베씨를 좋아하는걸지도요. 아마도 전쟁에 대해 제대로 된 인식이 있는가라는 불안감에서 그런것 같네요."



앞으로도 풍자화를 그릴겁니까?

"항상 제 최고걸작은 차회작이라고 생각합니다.
만약 재밌고 웃기고 정말 최고에요!! 라는 말을 듣는 그림을 그리게 되면 그림 접겠습니다."




http://www.yoshidaterumi.com/ntv005.html




아베동

일본국헌법이 꼴불견이라고 생각하는 아베수상. 올해는 카베동이 유행했습니다. 이건 어디까지나 만화나, B급영화속의 이야기. 저 여자는 아야세 하루카를 생각하며 그렸습니다. 일본 혹은 일본인 대표. 그리고 잘난듯이 카베동하는 아베수상. 본인은 스스로를 멋지다고 생각하는걸까요. 나의 한마디. 너 짜증나!!





폭탄구매와 뿌리기

올해 유행어대상에 노미네이트된 폭탄구매(爆買い). 중국인들이 일본에서 여러물건을 엄청난 기세로 사가는 모습을 표현한말입니다만, 제가 말하고 싶은건, 아베수상이 미국이 부르는 가격으로 오스프리를 잔뜩 사고, 해외에 수조엔의 돈=국민세금을 뿌린것. 그걸 표현하고 싶었습니다. 그래놓곤 쥐꼬리만한 보육보조금은 삭감했지요. 미국의 말은 잘듣고, 일본국민에겐 피도 눈물도 없는 아베씨를 COP21때의 풍자포스터와 함께 올해 일본모습을 그렸습니다.




아베타로 TPPKO
"지금만, 돈만, 나만" 이라는 나쁜생각에 사로잡힌 사람들이 많다고 느낀다. 그런 세상은 비열하다.





이 세계의 구석의 너의 이름은 신 고질라
この世界の片隅の君の名は、晋ゴジラ



얼마전 발표된 키네마 준보의 베스트텐 제1위에 28년만에 애니메이션 작품. 이세계의 한 구석에서가 뽑혔고, 2위는 신고질라. 가장 히트한 너의 이름은.은 베스트텐에 들어가지 못했습니다. 다 좋은 영화지만. 역시 이세계의 구석에서가 걸출했습니다. 전쟁하고 싶어하는 바보같은 정치가에겐 반드시 보여주고 싶은 영화였습니다. 지금 언급한 3작품에는 공통점이 있습니다.


이 세계의 구석에는 히로시마 원폭. 너의 이름은.은 후쿠시마 원전사태가 연상되는 일이 모티프. 신 고질라는 핵실험 방사선으로 태어난 거대생물. 그래서 전부 합친 작품을 만들어봤습니다. 이 세계의 구석에서 너의 이름은, 신 고질라. 신 고질라는 아베신조(安倍晋三)씨의 신(晋) 고질라 입니다. 신 고질라는 여러가지를 뿌리고 있습니다. 일본국민에게 돈을 걷어, 12일에는 필리핀에 1조엔 뿌렸습니다. 이 고질라는 숨쉬듯이 거짓말을 하며, 국민세금을 자기 돈처럼 외국에 뿌리고 있습니다.





멍청한 진격의 거인

최근 이상한 뉴스를 봤습니다. 하치오지에서 71세 남성이 아베 총리의 포스터에 낙서, 총리 얼굴에 수염을 그렸다는 이유로 체포됐다는 뉴스였습니다. 심지어 실명까지 공개됐지요. 전쟁중도 아니고, 체포는 지나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고야의 명화, 검은 그림 시리즈의 패러디를 그려봤습니다. 눈은 가렸지만, 저 사람은 결코 유명인이 아닙니다.






덧글

  • 각시수련 2017/02/06 15:37 # 답글

    박근혜였으면 최소 블랙리스트 올랐을 분 ㅋㅋㅋㅋㅋㅋㅋ

    키네준 랭킹봤는데, 어째 평론가들은 너의이름은.에 짜더라. 이세계의 구석에, 신고질라를 더 높게 쳐주는 경향
  • 소팔복 2017/02/13 08:45 # 삭제

    그렇죠잉 ㅋㅋㅋ 바로 좌익이라고 불순세력으로 판단! 블랙리스트각!!................이 되는 거죵...
  • 존다리안 2017/02/06 15:20 # 답글

    일본은 그럭저럭 민주국가 맞군요. 근데 그것도 흔들린다니...
  • 더스크 2017/02/06 15:24 # 답글

    캬 쩌넼ㅋㅋ
  • 발컨 2017/02/06 15:31 # 답글

    일본이 여러모로 풍자가 많이 제한되는 사회분위기라 들었는데.. 놀랍네요.
  • 피바다 대구 2017/02/06 16:36 # 답글

    홍성담과는 차원이 다르군요.
  • 무지개빛 미카 2017/02/06 16:43 # 답글

    어떻게 일본이 한국보다 더 민주적인 국가가 되었나? 그리고 일본의 군장비 구매... 뇌물이 기본 20%이상 들어간다는 안습한 구조...
  • 존다리안 2017/02/06 17:23 #

    사실 말하자면 서로가 서로보다 나은 점도 못한 점도 있습니다. ㅜㅜ
    솔까말 일본은 우리와는 달리 68 세대 경험했고(국내는 군사독재... 그것도 결국 국민에 의해 추인되기까지...),
    짧지만 진짜 진보정당인 사회당이 집권도 했고 (사회당 무라야마 회고록 읽어보면 이런 사고방식 가진 사람들이
    잘도 집권했구나 할 정도... 무슨 자국 방위를 위한 자위대도 폐지하자 비슷한 소리도 하대요.), 게다가 평화주의적
    성향도 역겹다고 여겨질 정도로 많이들 박혀 있었지요. 요새는 달라졌지만...

    반면 우리는 독자적 민주화의 성공이라는 점에서 앞서 있고요. 그래도 우리는 국민의 투쟁으로 얻어낸 민주화 아닙니까?

    솔직히 일본의 68세대 경험을 통한 사회당 같은 진짜 진보와 우리의 독자 민주화 경험이 합쳐지면 딱인데 현실은
    한국은 진보랍시고 가짜인데다가 진짜 진보랍시고 설치는 건 결국 이석기같은 놈들 뿐이고 일본은 사회당 생각이
    어처구니가 없어서인지 국민들이 자민당 찍고 있는 실정이고...

    민주주의는 너무 힘듭니다.
  • ㅇㅇ 2017/02/06 16:47 # 삭제 답글

    어디 나라였으면 SNS부터 시작해서 사람들끼리 자체적으로 사상검증 들어갔을텐데 좀 신기하네요.

    그리고 전에 번역하신 토미노 좌담도 그렇고 어째 너의 이름은. 은 흥행한거에 비해 평가가 짜고 신고지라를 더 쳐주는것 같네요.
    5년 뒤에도 먹힐까 물어보는데, 같은 방식이면 어느 영화건 다 비슷하지 않나 궁금하기도 하구요..
  • ? 2017/02/07 10:48 # 삭제

    저 사람에게 사상검증 안 들어갔을 것 같음? 맛의 달인 작가는 살해협박까지 받아서 호주로 이민갔는데? 야스쿠니에선 캐나다 청년이 다모가미 전 항공막료장에게 과거사 질문 몇마디 했다고 경찰서로 끌려갔다.
  • tqxx 2017/02/06 17:46 # 삭제 답글

    너의이름을 잘 안쳐주는 이유는 저도 어느정도는 공감이 가니까 그러려니 하는데 신고지라 왜 이렇게 빨아주는지 모르겠네요. 물론 안보고 하는소리긴 한데...
  • Nio 2017/02/06 20:30 # 답글

    옆나라도 풍자하는거만 보면 만만치 않네요
  • z 2017/02/07 01:38 # 삭제 답글

    풍자하는 센스가 좋으시네 ㅋㅋㅋㅋㅋ
  • 아즈마 2017/02/07 20:09 # 답글

    모 지옥염반도였으면ㅋㅋㅋㅋㅋㅋ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