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단처럼 2권~4권. 8화~37화 본격 취향 만화




쿠단처럼 보러가기




와타나베 쥰(渡辺潤)
주간영매거진 연재작.
8화~37화까지.







텍스트도 별로 없고, 재밌어서 단숨에 3권 분량 다 읽었다.
최근 만화책 이것저것 꽤 봤는데 귀찮아서 죄다 포스팅 안함...
역식질도 귀찮아지는데... 또 귀찮음병이 도졌네.
이거는 내용정리겸 포스팅해봄.





이게 처음에는 7일의 시간부저주에 걸린 남녀7명이 저주에서 벗어나기위해 노력하는건줄 알았는데... 점점 쿠단의 정체. 심지어 저주받은 1명, 츠지모토 히카루 정체 떡밥까지 더해지면서 이야기의 스케일은 커져만간다.








4권 마지막 시점에서 생존자는 3명.











사쿠라이 치츠루. 치즈루의 아빠는 택시운전기사였는데 히카루를 치어버리고 도망침. 이후 아내와함께 히카루의 장례식에 가서 유족에서 그렇게 빌었지만, 결국 용서받지 못하고 집으로 달려가 자살한다. (이게 나중에 알고보면 더 뒷이야기가 있지만)

어쨌든 아빠가 그렇게 자살해서 치즈루는 히카루에게 복수하기위해 접근했고, 그와 같은 대학교를 다니고 같은 서클에 속하게 된다. 처음에는 복수하려는 일념이었지만 그와지내는 사이에 사랑에 빠져버리게 됨. 그래서 결국 그를 죽이지 못한다. 처음 쿠단을 만난장소로 치즈루, 히카루가 함께 가게되고, 거기서 치즈루는 이 모든일을 고백. 히카루는 그래 내가 죽어주겠다면서 치즈루가 들고있는 식칼을 빼앗아 자신의 배를 찌르고, 이를 말리던 치즈루와 함께 벼랑밑으로 떨어짐. 하지만 하루내내 그런상태로 있었지만 멀쩡.








그들을 찾아온 나머지 일행. 민속학자 타치바나는 히카루 배의 상처를 보고 그가 불사신임을 확신하고 진짜로 찔러본다. 불사신맞음. 죽음의 선고를 받기전에도 불사신이라면 방법이 있다고 생각한 타치바나.










타치바나는 아유미의 모든장기를 밖으로 적출해놓고, 예언시간을 맞이한다는 수법을 사용하기로함.
죽음이 오기전에 미리 죽은 상태로 만들어놓고 시간이 지나가면 다시 살린다는 방법.
하지만 장기적출수술 하려는 순간 집도의가 환각을 보고(아유미가 쿠단으로 보임), 예언한 시각에 정확히 아유미는 사망하게 된다.
의사가 자살하려고 하자 이를 말리는 마이. 이과정에서 마이가 메스에 목이 찔리지만 멀쩡. 이로서 나머지 일행도 불사신이라는게 증명됨.










다음예언은 누구차례일까. 타치바나는 예언선고를 피하면 죽음을 피할수있지 않을까 생각하고 모두를 묶어놓고 방안에 가두는데... 그래도 나타난 쿠단. 이번에 쿠단은 집단환각을 보여주며 등장(타치바나의 모습으로 나타남). 쿠단은 다음사망자는 후지사와 신지. 그리고 너희들은 이미 비오는날 밤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로 죽어야할 목숨이었다. 라고 말해주고 마지막에 아유미로 변한다. 아유미는 "이안에 저주받은 한사람이 있다며, 그를 찾아 막아야한다" 라고 말하며 사라짐.

신지는 저주받은 1명을 찾아 죽이기로 결심함. 그리고 자신의 남은 목숨을 가족을 위해 쓰기로 한다.









신지에게는 소스케라는 동생이 있다. 그리고 그는 집안의 빚을 갚기위해 야쿠자의 총알받이, 돌격대임무를 자청한다. 보상금액은 1억. 야쿠자 사무실을 습격해 그들에게 불사신임을 인정받은 그는 야쿠자가 시키는 임무를 맡음. (야쿠자는 자신의 아니키가 맘에 안들어서 제거하기위해 신지를 이용. 먼저 1천만엔 미리주고 나머지 돈은 나중에 지불한다고 약속. 하지만 야쿠자놈은 소스케 인질 잡아서 나머지 돈 퉁치려고함)

이런 신지를 요우타는 말리지만, 친구의 말을 듣는척하면서 결국 야쿠자 사무소 괴멸시킴. 한놈은 이사태를 밖으로 알리기위해 살려뒀고. (이게 야쿠자의 의뢰내용이었다)










하지만 야쿠자들은 소스케를 납치하려고 했고, 신지에게 가족을 부탁한다는 말을 들은 요우타가 이를 말리려다가 붙잡힌다. 아파트에서 농성을 벌이게 된 야쿠자. 사건이커지며 경찰까지 출동.


카와이 마이는 종교적이고 신심이 깊은 여대생. 때문에 죽기전에 자신의 목숨으로 좋은일을 해야한다고 생각. 쿠단은 악마의 저주가 아니라 신의 사도라고 생각함. 마이는 식칼들고 소스케 아파트 앞으로 감. 신지는 자신이 야쿠자에게 이용당했다는걸 알고, 자신에게 의뢰한 야쿠자들을 몰살. 아파트 앞으로 오고, 마이와 만난다. 경찰의 눈을 피하기위해 야쿠자에게 받았던 돈을 뿌리고 실내로 들어감. 하지만 실내에는 쿠단이 야쿠자들을 죽여먹어치우고 있는 장면이... 직후 마이와 신지는 정신을 잃고 쓰러진다.

요우타는 그 소의 얼굴이 히카루였다고 증언. 신지는 저주받은 1명이 히카루라고 확신하고 그를 죽이기로 마음먹는다. 반면 마이는 히카루가 신의 사도라고 믿고 신지를 방해하기위해 신지와 동행.









히카루와 관계를 가졌던 치즈루. 치즈루의 배가 불러오면서 치즈루는 히카루얼굴을 한 쿠단을 낳는다. 쿠단은 금방 가루가 되어 사라짐. 히카루는 자기자신의 정체에 대해 의문을 품기시작. 타치바나는 쿠단의 가루를 냉동보관해 이를 커피에 타 히카루에게 마시게 한다. 쿠단가루를 먹고 히카루는 예지몽을 꾼다. 치즈루 아버지의 묘에 뭔가 증거가 있고, 그곳에서 자신이 신지에게 습격당하고, 마이가 신지를 말리는 꿈.










아무리 노력해도 피할수없다고 생각한 그는 대응책을 생각하고 고후시(甲府市)로. 치즈루의 친가로 간다. 치즈루의 엄마는 히카루를 반김. 그곳에서 치즈루의 소꿉친구인 미유키도 만나게 된다. 카토 미유키는 17세 고2. 영감이 뛰어나다 본인은 롹이라고 말하지만. 미유키는 히카루에게 묘에 가서는 안된다고 말함. 하지만 미래는 피할수없음을 알고있는 히카루는 최선의 대응책을 마련하고 묘로.




사쿠라이 가묘로 가서 살펴보니 치즈루의 아버지, 타다시의 수첩이 발견. 예지몽대로 신지가 습격하고, 마이가 말리고, 히카루는 신지를 포박해 사태를 잘수습하려 하지만... 뒤에서 갑자기 치즈루의 엄마가 나타나 "이 괴물아 죽어라"라고 히카루를 목조른다. 이를 뜯어말리고 치즈루 엄마에게서 지금까지있었던일을 듣는다.













치즈루의 아버지 타다시가 죽은것은 히카루 때문이라는것. 안개낀날 택시를 몰던 타다시. 휴식취하고 돌아오니 택시안에 일본병 츠지모토 히카루의 사진이. 그리고 훗날 어린아이 히카루를 치여죽게 만들고 도주한다. 이후 장례식장에 가서 유족에게 빌고 히카루의 얼굴을 본 타다시. 그는 깜짝 놀란다 자신이 받았던 사진속 인물과 동일하다는것. 그리고 그는 집으로와 자살한다. 엄마는 이를 이상하게 생각해 히카루에 대해 조사해보는데, 히카루가 죽었다는 사실, 히카루의 가족, 사고사실 자체가 모두사라지고 없고, 오로지 자신의 남편이 자살했다는 사실만 덩그러니 남아있음. 이때 그녀는 알게된다 히카루는 괴물이다. 관념, 개념적존재라는것을ㅋㅋㅋㅋㅋ 그리고 몇일전 치즈루와 함께 히카루가 왔을때 깜짝 놀랐고, 수면제를 타 두사람을 재워버림. 그리고 12시간동안 히카루라는 청년에 대해 조사했지만. 대학에도 그가 재적했다는 사실이 없었다.

이모든 이야기를 듣고 다들 경악. 신지는 이를 집단환각이라고 하며, 히카루를 실체없는 존재. 역사에 제멋대로 나타나 생사를 반복하는 존재라고 규정한다. 그리고 실체없는 존재를 죽일순 없다며 자신의 죽음을 받아들임.











이후 후지사와 신지 스토리.

신지는 히카루의 살해를 포기하고, 자신의 죽음을 받아들이게 된다. 그때 전화한통이 걸려옴. 요우타가 사망했다는 소식. 요우타는 소스케를 구하려 했을때 야쿠자에게 당한 상처가 악화되어 사망. 요우타는 불사신이 아니었다. 원래 교통사고로 죽었어야했던 사람이 아니었던것. 그러면서 그는 영상편지로 신지에게 마지막 말을 남긴다. 내가 너를 그렇게 신경썼던건 널사랑했기 때문이라고. 게이였닼ㅋㅋㅋㅋㅋㅋ 신지는 좀있다 저승에 가서 차버린다고 말함. 신지는 이후 남은 4일을 가족과 함께 보내고, 생명보험에 들어둔다. 사망이결정된 당일. 강변산책길에서 그는 죽고싶지 않다. 어떻게 죽을까 걱정하는데... 그때 등장한건 야쿠자사무소 전멸하러 들어가서 살려둔 1명의 야쿠자. 신지는 그 야쿠자에게 보복당해 고통스럽게 죽는다.










다시 히카루관련 메인스토리.

히카루는 자신이 실체없는 존재라는걸 받아들이지 못하고, 기억속 자신의 집이있었던곳으로 달려감. 그곳에는 신사만이 덩그러니. 옆집아줌마에게 나 모르냐고 물어봐도 모른다고 함. 신사의 이름은 天神社. 스가와라노 미치자네를 모신곳이다. 그곳에 타치바나가 등장. 타치바나는 치즈루의 구두에 추적기를 달아 신지와 마이에게 히카루의 장소를 알려줬고, 무덤앞에서 벌어진 일을 모두보고 히카루가 실체없이 생사를 되풀이하는 존재라는걸 알고 그를 따라왔다.


타치바나는 네가 집이라고 기억하고 있는 신사. 천신사에 의미가 있다고 말함. 스가와라노 미치자네는 학문의 신이기도 하지만 일본3대원령중의 하나. 그는 뇌신, 천신으로 모셔지고 있고, 그 신을 따르는 동물이 소(牛)라고 한다. 경내에 들어가자 진짜로 소의 상이있고, 이어 하늘에서 비춰지는 햇살. 히카루에게는 그림자가 존재하지 않게 된다. 히카루는 자신의 존재에 대해 갈등하며, 타치바나가 건네준 호텔키를 받아들고 호텔에 묵는다.










호텔에서 죽어라 술퍼마시는 히카루. 이때 마이가 나타나고 마이는 히카루 너는 신이다. 나에게 신의 아이를 배개해달라고 함. 히카루는 주저하지만 외로움을 이기지 못하고 마이와 성관계를 맺음. 그리고 직감으로 히카루의 장소를 찾아온 치즈루는 문밖에서 둘의 신음소리를 전부 듣는다.













새벽녘 마이는 돌아가고, 치즈루가 침대앞에서 히카루를 맞이한다. 히카루는 치즈루에게 부끄러워하며 그녀와의 이별을 고하지만, 치즈루는 인간 히카루와는 이별하지만, 괴물 히카루와는 헤어지지 않겠다고 함. (이미 치즈루는 엄마에게도 그가 어떤존재이든 사랑한다고 밝힘.) 그러면서 커텐을 걷는데 치즈루의 그림자도 사라지고 없다. 이미 치즈루도 뭔가 다른존재가 되어버린듯.

호텔밖으로 나온 마이. 마이는 타치바나를 찾아가고. 타치바나는 마이에게 괴물의 아이를 임신했냐고 물어봄. 마이는 신의 아이를 임신했다고 한다. (애시당초 마이에게 히카루의 장소를 알려준건 타치바나) 이렇게 37화끝. 타치바나가 마이의 임신을 원한건 쿠단가루를 원해서가 아닌가 싶음. 그것말고 뭐가 더있겠나.


++




재밌긴하다 ㅋㅋㅋ


남녀 7명 뒤지는거 막는 수준일 줄알았는데 저렇게 흘러가니, 저 일본병 출정사진썰 하나만 풀어도 어휴... 이야기보따리가 얼마나 펼쳐질지. 이미 죽었어야할 운명이었다는게 밝혀지면서(데스티네이션이냐...) 죽음의 저주를 푸는건 거의 의미없어졌고. 어차피 남은 캐릭터도 3명밖에 안된다. 앞으로 중요한건 쿠단, 히카루의 정체. 죽음선고, 저주의 시스템 등이 아닐까 싶음.



신지 간지. 두뇌파 캐릭터라서 뭐라도 좀 할줄알았는데 개인스토리에서는 불사신 자랑하면서 폭풍간지 자랑했지만, 막상 본편 큰줄기에서는 실체없는 존재 히카루를 눈앞에 두고 노방법;;




히카루도 참ㅋㅋㅋ 역사속에서 갑자기 등장해 생사를 되풀이하는 존재. 이런게 왜있는지 모르겠다. 무의식적인 기억속에서 인류의 모든 재앙을 체험하는 존재가 왜있을까. 지금까지 밝혀진 쿠단의 능력은 불사신, 환각능력. 환각중에서도 집단환각. 츠지모토 히카루의 경우, 그가 역사에 등장했을때 주위사람들은 그가 처음부터 그곳에 있었던 존재라고 착각하게 된다.






쿠단처럼 보러가기









핑백

  • 샬롯! 당신이 차에 치였다고 전화가 왔어! : 쿠단노고토시. 쿠단처럼 5권 2017-02-09 04:45:25 #

    ... 직히 저주 이야기만 다뤘으면 벌써 끝났다 쿠단노고토시. 쿠단처럼 5권. 주간영매거진 연재. 38화~47화. [와타나베 준] 쿠단노고토시, 쿠단처럼 1권 쿠단노고토시, 쿠단처럼 2~4권 주인공 츠지모토 히카루는 거대한 재앙의 징조로서 일본역사에 매번 나타났던 존재. 스스로도 본인이 흉조라는 자각이 없고, 츠지모토 히카루가 역사상 ... more

덧글

  • 각시수련 2016/11/25 10:06 # 답글

  • ABS 2016/11/25 10:35 # 삭제 답글

    학문의 신이자 원령이면 후지와라가 아니라 스가와라노미치자네일껍니다.
  • 각시수련 2016/11/25 21:57 # 답글

    타츠미 서브스토리도 있음. 정확히는 2권 아유미편에서 나온다. 타츠미에겐 키리타니 슌스케라는 친구가 있는데, 부모도 얘를 절친이라고 알고있음. 근데 알고보니 타츠미를 초5때부터 줄곧괴롭혔던 놈. 타츠미는 계속괴롭힘당했고 그래서 매번 사진때마다 옷이 더럽혀져있었다. 부모는 애가 활기차서 맨날 흙에 굴렀다고 생각했지만. 아유미가 타츠미의 방에 머물다 천장에서 저주 짚인형 발견, 타츠미가 슌스케 죽어라고 쓴 노트도 발견. 죽기전에 타츠미의 원한?을 풀어주려고 생각한 아유미는 슌스케를 죽이러 찾아가지만.(타츠미는 저주로 죽었는데 그를 괴롭혔던 슌스케는 친가의 부동산업을 잇고, 결혼까지해 동네또래중에서는 제일 잘 살고있다) 차마 죽이지 못하고 슌스케의 아들 세이아가 차에 치일뻔한걸 구해주고 사라짐. 이후 히카루일행과 만나고 타치바나의 제안에 따라 수술대에 올랐다. 의사에 의해 사망한다. 히카루는 의사에게 우리가 이저주를 풀고 돌아왔을때 제대로 장례를 지낼수 있도록 그녀의 시신 잘 수습해달라고 함.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nalyt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