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미켄 70회 AV 여자감독과 남자감독의 차이 AV 남배우 칼럼


요즘엔 사쿠라 마나 칼럼보다 이쪽이 더 재밌다...

현역 탑av남자배우 칼럼. 처음엔 모두 즙배우였다!

주간 플레이보이 2016년 30호


시미켄

av남자배우 유닛, 가십보이즈의 멤버, 남자배우력 18년, 경험여자 8000명. 4살부터 똥을 좋아했다ㅋㅋㅋㅋㅋ. 필살기는 시미켄 쿤니와 롤스로이스, 지하 퀴즈에도 뛰어난 성의 구도자. 트위터도 대인기!

똥까지 먹는 AV 배우가 유일하게 거절한 작품
카리테레 제2회 AV 배우 취업설명회. (시미켄의 필살기 롤스로이스 작렬!!)





처음엔 모두 즙배우였다 70회

여자av감독과 남자 av감독의 차이


여러분은 av업계에 여성감독이 몇명 있는줄 아십니까? 몇일전 다라케! ~돈주고라도 보고 싶은 퀴즈방송~(BS스카파)라는 방송의 여성av감독회에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만, 다들 멋지게 별난 여자들이었습니다.

일본에 400~500명 있다고 하는 남자av감독. av여배우는 1만명, av남배우는 70명. 월간 av발매수는 4000작품. 시장규모는 5000억엔에 이릅니다. 그런 업계에서 여성감독은 불과 10명 미만.

우리들이 궁금해하는 남자감독과 여자감독의 차이는… (제가 느낀겁니다만) 남성감독은 눈에 보이는 것을 중시해 촬영합니다. 예를 들면 가슴의 흔들림, 기승위때 허리 움직임 같은. 이에 비해 여성감독은 섹스에 이르기까지의 스토리와 심경 변화에 중점을 두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예를 들면 제가 촬영하면서 주의받았던건 넥타이를 푸는 방법. 저는 재빨리 넥타이를 풀고 덮치고 싶다, 기왕이면 묶고 섹스해야지라고 생각했습니다만, 여성감독은 제 행동을 보고 크게 화냈습니다. "여자 앞에서 넥타이를 풀기위해 남자는 매일 아침 조여맨다. 좀 더 분위기 있게 한손으로 풀어!" 손목시계도 마찬가지였습니다. "물총(시오,潮)때문에 시계 망가지면 싫은데"라고 생각한 날은 곧장 여성감독에게 들킵니다.

다음은 "지금, 손가락 뒤집었지?" 라며 컷외침이 들립니다. 그렇습니다! 테망(=유비망, 손가락으로 여성기 애무)할때 손바닥을 뒤집는건 "남성 시선이고, 여자는 그걸 무서워한다" 라는 인식이었던 모양 "손바닥은 뒤집지말고! 넣는 손가락은 1개! 검지 손가락만!"이라는 지시. 그랬습니다. 손바닥을 뒤집는건, "시오(潮)를 뿜게 만들어야지" 라는 걸로 보여 분위기적으로 좋지 않다고합니다.

마지막으로 "침, 묻히지마!!" 이런!! 이거는 남자라면 다들 한번 해봤을겁니다. 삽입할 때 로션 대신 자신의 침을 묻히는 행위. 여자들은 이런 것도 다 봅니다. "침 묻혀야지 들어갈 정도로 여자가 젖지 않았다면, 좀 더 전희를 열심히 해" 라고하더군요.

그 외에도 "남자배우에게 가운을 지급하는 점". 많은 사람들이 "av남자배우는 출연전에 가운을 입고 대기한다"라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안 입습니다. 여배우들은 가운을 입고 대기하지만, 남자배우는 사복대기, 혹은 허리에 수건을 두르고 기다립니다. 하지만 여성감독의 촬영현장에서는 대개 남자배우에게도 가운이 지급됩니다. 왠지 기뻐집니다. 또한 케이터링(출장뷔페)에도 "젤리"를 많이 늘어놓는 경향이 있습니다. 저는 젤리는 남자가 좋아해서 먹는다기 보다는 여성특유의 음식이라는 인식이 있었습니다.

업계 전체적으로 감독은 아니지만 여성스탭의 숫자는 매년 늘어나고 있습니다. 요즘에는 스마트폰의 보급으로 av를 보는 여성고객층도 두터워지고 있음이 틀림없습니다. 앞으로는 지금까지의 남성시선 작품이 아니라, "다른 각도에서 찍은 av"가 여성감독에 의해 만들어지겠지요. 그 외에도 여성감독만의 고뇌와 별난사건들이 방송에서 여러가지로 소개되었는데, 18년간 남자배우로서 활동한 저도 "아아, 몰랐는데(웃음)"라는 에피소드가 많았습니다. "다라케 여성AV감독"은 7월 14일(목) 21시에 방송됩니다!


++


오늘 다라케 av여성감독편 하는구나. 영상뜨면 봐야지.


다라케 러브호텔 프로듀서편 + 이번주 에로게 성우 나카세 히나 출연 (대마인 아사기)

에로게 성우편 보고 이후 재밌는 출연진이 아니라 안보고 있었다. 에로게 성우편 재밌었음.

나카세 히나 보려고 봤는데, 히마리가 호감.

나카세 히나는 s기 있는 여왕님, BBA계 느낌이고, 히마리는 전부 다 소화가능한 목소리. 우사미 히요리는 완전히 여동생계열이네.포멀하게 느낌 좋은건 히마리. 여동생계열부터 누나, 연상의 여인에 아줌마까지.나카세는 일부 닛치들한테 인기 많은 목소리. 히마리 방송에서 말하고 행동하는거 보니까 완전 웃긴다. 신음소리내다가 시무라켄 목소리쪽으로 가고 ㅋㅋㅋ 농담도 잘하고, 성격좋은듯.떡신 연기하는거 보니까 완전히 개그 위주 ㅋㅋㅋㅋㅋㅋ 본인한테 대본 맡기니까 완전히 개그

에로게 성우들이 페라치오 소리 어떻게 내는지도 나오는데 웃기더라 ㅋㅋㅋㅋ 나카세 히나는 손가락 빠는편. 둔부 빠는 연기할때는 부드러운 손바닥. 엄지손가락 마디와 구멍은 애널빨때 사용함. 히마리 같은경우 핸즈프리 ㅋㅋㅋㅋ (뭘 물고 빠는게 아니다. 그냥 입만으로 펠라치오 소리를 낸다. 완전히 달인의 영역;;) 입에 뭐 넣는것도 없이 좆물고 빠는 소리낸다ㅋㅋㅋㅋ 겁나 싱기방기 ㅋㅋㅋㅋㅋ

에로게 성우가 얼굴까고 방송출연한건 이게 처음이라고



덧글

  • 각시수련 2016/07/14 18:47 # 답글

    월간 신작수가 4천개 되는구나;; 신작체크 전부 다 하는 av소믈리에도 있을까나...
  • 하긴 2016/07/16 22:08 # 삭제 답글

    게임이나 에니에서 소리를 낼때 이렇게 하는 군요.
    한국에로비디오도 비슷하다고 듣긴 했지만..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nalytics